“더러우니까 손대지 마세요…” 홍상수가 찝적대자 단호하게 싫다고 표현한 여자 배우의 정체

홍상수 감독이 배우 김민희와의 불륜관계를 유지하고 있자, 모 톱배우와의 인터뷰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바로 배우 정유미가 홍상수와 관련된 인터뷰에서 단호한 모습을 보여준 것입니다.

[

홍상수가 영화 ‘우리 선희’ 제작 발표회에서 정유미를 “뮤즈”라 칭하며, “예쁘고, 귀엽고, 착하다”라는 멘트를 하였는데요.

결국 한 언론사와의 인터뷰에서 “홍상수 감독의 뮤즈 혹은 페르소나가 아니냐”라는 말이 나오게 되자, 정유미가 “절대! 그런 거 정말 싫어요”라는 말을 전했습니다.

게다가 “페르소나, 사단 이런 건 좀 아닌 것 같아요”, “오해와 편견이 생길 수 있을 것 같다”며 홍상수와의 관계를 확실하게 정리하려 했습니다.

그와 다르게 동료 배우 이선균에 대해서는 “오랜만에 이선균 씨를 만나서 좋았다”고 표현해 화제를 몰았습니다.

사실 홍상수는 배우 고현정하고도 작업을 함께하면서 이와 비슷한 발언을 했는데요.

고현정은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 “홍상수 감독의 페이스에 말려들지 않는 배우는 저 밖에 없을 것이다”라고 대답하기도 하였습니다.

뿐만 아니라 고현정은 홍상수에게 “나한테 술 먹이지 마라”, “이상한 현학적인 말로 나를 헷갈리게 하지 말아라”와 같은 말을 했다고 합니다.

배우 엄지원도 “홍상수 감독한테 홀릴까 겁이 났다”고 언급하기도 했습니다.

홍상수 감독은 엄지원을 만나기 전에 “여러 배우들의 사진을 벽에 붙여두고 느낌을 봤는데 그 중 1순위였다”고 인터뷰하였습니다.

이 사실을 옆에서 듣고 있던 엄지원이 “막상 만나고 나면 언변이랄지, 홀려서 금방 넘어갈 것 같아 겁이 났다”,

“감독님과의 만남이 부담스러워 일부러 약속을 뒤로 미루기도 했다”고 발언했습니다.

김민희와 함께 홍상수의 영화를 찍은 배우 정재영도 “옆에서 지켜보니 홍상수 감독님이랑 민희랑 코드가 참 잘 맞는다”라고 증언하기도 하였습니다.

이외에도 “둘이 피아노를 치면 그 모습이 너무 어색하고 닭살이 돋는데 감독님은 속도 모르고 재영아, 피아노 치는 민희를 좀 그려봐라고 말씀하신다”고 전하였죠.

정재영은 그런 분위기를 별로 안 좋아한다고 밝혔는데요. “그래도 두번째 작업이라 이제는 좀 적응이 된 것 같다. 희한하면서도 재밌다”고 말하였습니다.

한 네티즌이 이 인터뷰를 보고 “민희가 겉으로는 똑부러질 것 같은데, 실제로 잘 속아 넘어간다.

피아노치고 로맨스 찍는데 나는 중간에 껴서 닭살이 돋는다. 홍감독은 뻔뻔하게 김민희를 예뻐하는 티를 낸다.

두번째 작업이라 적응은 하지만 희한하고 불륜하면서 인생 재밌게들 산다”고 해석하였습니다.

이 밖에도 수많은 누리꾼들이 이에 대해서 “홍상수가 정유미 뮤즈라고 껄떡댔는데 정유미가 어유 아니에요~한게 너무 웃기다.

“상수야, 김민희만 건들자”, “시간 지나면 후회할 듯”과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 아래 지원금, 환급금들도 꼭 찾아가세요!

👉 목 어깨마사지기 BEST3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여성 갱년기 영양제 추천 BEST 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남자 전립선 영양제 추천 BEST 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관절에 좋은 영양제 추천 BEST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신차, 중고차 구입한지 5년 이상이라면 무조건 환급 받으세요 자동차 채권 환급금 조회

👉보험 하나라도 가입했으면 꼭 찾아가세요 숨은 보험금 찾기

👉정부에서 도시가스비를 돌려드립니다! 꼭 신청하세요 도시가스 환급신청 바로가기

👉 인터넷, 휴대폰 쓰고 있다면 꼭 확인해보세요 통신비 미환급금 조회방법

👉 신용카드 포인트를 현금으로! 신용카드 포인트 통합조회 신청방법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