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 배우 활동 안하고 싶어요?” 정려원 드라마 데뷔했을때 텃세와 함께 이간질한 여자연예인의 충격적인 정체

2001년 <슈퍼모델 선발대회>에서 특별상을 수상하며 연예계에 데뷔한 한지혜.

2004년 날라리 여고생 캐릭터를 찰떡 같이 연기한 <낭랑18세>를 기점으로 대 떡상하며 주연 배우로 승승장구했습니다.

이후 <미우나 고우나> <에덴의 동쪽> <메이퀸>등 여러 드라마, 영화 작품을 통해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간 한지혜는 주말 드라마 퀸이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로 잘나갔습니다.

그러나 2013년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여배우의 폭로로 인성 논란에 휩싸이게 됐습니다.

걸그룹 샤크라 출신 배우 정려원은 당시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가수에서 배우로 전향하던 시기 텃세 때문에 고생했던 일화를 밝혔는데요.

조연 여배우보다 돋보이면 안되니 화장도 못하는 것은 물론 가뜩이나 맨 얼굴로 화면에 칙칙하게 나오는데 까만 조명까지 대야 했다고 합니다.

스태프들은 정려원이 화장을 했나 안했나 얼굴까지 만지며 직접 확인했고 감독은 정려원의 작은 제안까지 모두 무시했습니다.

여기서 정려원을 더욱 서럽게 했던 사람은 선배 여배우였다고 하는데요.

자존심까지 구겨가며 화장도 하지 않고 있는것이 본인이 원해서 그런게 누가봐도 아니었는데 이 여배우는 정려원에게 “언니는 욕심이 없나봐요”라며 조롱하는 듯 말을 건넸다고 합니다.

이 말을 들은 정려원은 “내가 이곳에 있으려면 강해져야겠다”는 생각을 했고 이후 주연을 맡게 된다면 주변에 잘해야 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합니다.

정려원이 전한 다소 얄미운 한 여배우의 언사에 방송 직후 네티즌 수사대가 출동, 곧 그 영화가 <B형 남자친구>이며 주연 여배우는 한지혜라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본인을 향한 네티즌의 비난이 거세지자 곧바로 억울하다며 인터뷰를 진행한 한지혜는 “정려원이 맡은 역할이 털털하고 못생긴 캐릭터라 화장도 덜하고 덜 꾸민 것이다”

“내가원래 돌직구를 잘 날리는 편이다. 그 문제는 려원 언니와 잘 풀었다”고 해명했습니다.

또한 한동안 교회에 다니지 않던 나를 교회로 데려간 사람도 정려원이라며 둘 사이에는 아무 문제가 없음을 시사했지만 당시 논란과 관련해 정려원이 아무 언급을 하지 않았는데요.

<B형 남자친구>이후로 두 사람이 함께 한 소문이나 사진이 한장도 없다는 점을 미루어 보면 그리 가까운 사이는 아닌 것으로 보입니다.

📢 아래 지원금, 환급금들도 꼭 찾아가세요!

👉 목 어깨마사지기 BEST3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여성 갱년기 영양제 추천 BEST 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남자 전립선 영양제 추천 BEST 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관절에 좋은 영양제 추천 BEST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신차, 중고차 구입한지 5년 이상이라면 무조건 환급 받으세요 자동차 채권 환급금 조회

👉보험 하나라도 가입했으면 꼭 찾아가세요 숨은 보험금 찾기

👉정부에서 도시가스비를 돌려드립니다! 꼭 신청하세요 도시가스 환급신청 바로가기

👉 인터넷, 휴대폰 쓰고 있다면 꼭 확인해보세요 통신비 미환급금 조회방법

👉 신용카드 포인트를 현금으로! 신용카드 포인트 통합조회 신청방법

Leave a Comment